코로나19로 인한 정서적 위기 학생…1년 새 심리상담 38.5% 급증

▲사진=코로나19로 인한 정서적 위기 학생…1년 새 심리상담 38.5% 급증 ⓒ안양시 소비자저널

 

[안양시 소비자저널=박영권기자] 코로나19 이후 학생들의 정서적 위기가 우려되는 가운데, 1년 새 학생 심리상담 건수가 38.5%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인 강득구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양만안)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위(Wee) 클래스 학생·학부모 상담건수가 2020년 2,310,098건에서 2021년 3,199,953건으로 급증했다. 수치로는 약 38.5% 증가한 것이다. 1인당 상담 건수도 2020년도 0.43건에서 2021년도 0.6건으로 상승했다.

또한,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위(Wee) 센터 상담 분야별 상담 건수 결과, 2020년 541,865건에서 2021년 593,879건으로 상승했다. 약 9.6% 상승한 수치다.

2021년 상담 유형별로 나눠보면, △정신건강 28.1%(167,022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정보제공 13.99%(83,129건) △학업/진로 12.9%(76,604건) △대인관계 11.97%(71,101건) △일탈 및 비행 11.7%(69,350건) 순으로 많았다.

특히, 2020년도에 비해 △생활습관/외모 △컴퓨터/인터넷 사용 △정보제공 △법률정보 분야는 감소한 반면에, △가족 △일탈 및 비행 △학업/진로 △성 △성격 △대인관계 △정신건강 △활동 부분에 대한 상담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강득구 의원은 “전례 없는 코로나19 이후 학생들의 기초학력뿐만 아니라, 심리적·정서적 위기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가 필요하다”며, “정서적 어려움을 혼자 감당하기 어려운 개별 학생에 대한 교육청과 학교 현장의 적극적인 지원을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강득구 의원은 학생정서·행동특성검사 결과 자살위험군 학생의 전문기관 연계율이 79.6%에 그치는 것에 대해 지적한 바 있다.<끝>

[첨부1] 학생1인당 평균 심리상담 건수

[ 위(Wee) 클래스 학생·학부모 상담 실시현황 ]
구분 2020학년도 2021학년도
심리상담 건수(건) 2,310,098 3,199,953
학생 수(명) 5,367,652 5,344,061
1인당 상담 건수(건) 0.43 0.60

※ 심리상담 건 수는 [학교정보공시] 학생·학부모 상담 실시현황(매년 4.1.)

– 기준일자: 공시전년도 3월1일 ∼ 공시년도 2월말(공시기관: 초·중·고·특)

– 내부상담전문가* 또는 외부상담전문가** 상담 건수의 합계

* 학교상담실, 교내 위(Wee) 클래스 소속 상담전담인력으로, 전문상담교사, 상담전문가 등 호칭을 불문한 모든 전문상담인력

** 시·도교육청 및 교육지원청에 설치된 위(Wee) 센터, 타학교 위(Wee) 클래스 등 학교 외부 상담인력으로 전문상담교사, 전문상담순회교사, 상담전문가 등 호칭을 불문한 모든 전문상담인력(학생상담자원봉사자 및 일정기간의 교육청 상담연수과정을 수료한 상담봉사자 포함)

박영권 기자 Author

경기도 안양시 관련 행정소식, 소비자정책, 소비자정보, 생산자소식 중심의 기사를 보도하고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