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특례시 신원초 앞에 드롭존 생겼다

▲사진=고양특례시 신원초 앞에 드롭존 생겼다 ⓒ안양시 소비자저널

고양특례시 신원초 앞에 드롭존 생겼다
– 어린이 보행 안전 확보하고 차량 통행은 더 편해져
– 동산육교 하부에는 고양시 방향 유턴차로 설치

[안양시 소비자저널=박영권기자] 고양특례시(시장 이동환)가 신원초등학교 앞 일원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드롭존(Drop-Zone, 어린이승하차구역)을 설치하고, 동산동 주민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동산육교 하부에 고양시 방향으로 유턴차로를 설치했다고 20일 밝혔다.

신원초등학교 앞 도로는 어린이보호구역으로 주정차가 금지되어 있어 통학차량 승하차가 불편했다. 이에 고양시는 등․하교시간 교통 혼잡 문제를 개선하고 어린이의 통학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신원초 앞 일원에 약 15m 구간의 드롭존 및 안내표지판을 설치했다.

더불어 동산동 주민을 위한 유턴차로도 새로 조성했다. 덕양구 동산동 동산취락의 주민들은 고양시(원흥동) 방향으로 가기 위한 좌회전 신호나 유턴차로가 없어 은평지문교까지 가서 돌아와야 했다. 이에 고양시는 동산육교 하부 공간을 활용하여 통과높이 3m제한 폭6m의 유턴차로를 신설해 동산취락 주민들의 교통불편을 해소했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도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철저한 시설 관리와 개선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

박영권 기자 Author

경기도 안양시 관련 행정소식, 소비자정책, 소비자정보, 생산자소식 중심의 기사를 보도하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