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베트남시장개척단 호치민과 하노이에서 150만불 이상 수출계약 달성 성과거둬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사진=안양시 베트남시장개척단 호치민과 하노이에서 150만불 이상 수출계약 달성 성과거둬 ⓒ안양시 소비자저널
[안양시 소비자저널=박영권 기자] 안양시(시장 최대호)는 관내 중소기업의 수출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 3월 25일‘2019 안양시 베트남 시장개척단’을 파견 26일(호치민)과 28일(하노이) 150만불 이상의 수출계약을 체결하였다.

 

㈜지온메디텍(대표 박종철) 70만불, ㈜비엠라인(대표 김희수) 50만불, 크리오라보(대표 김은경) 33만불 수출계약을 체결하였으며, 키모는 하노이상담회 현장에서 25대(3만불)의 미용기기를 판매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이 밖에도 총 9건의 MOU를 체결 베트남 현지 바이어들의 뜨거운 관심을 느낄 수 있었고, 안양시 우수중소기업 제품들의 베트남시장 판로개척의 새로운 가능성을 엿보았다.

 

또한, 안양시 기업들의 베트남 시장진출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기위해 안양창조산업진흥원(원장 김흥규)은 호치민에서 베트남 과학기술부 산하기관인 사이공 이노베이션 허브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였고, 하노이에서는 현지 시장조사 및 인증지원이 가능한 K-BIZ(중소기업중앙회)와 업무협약(MOU)을 체결 이를 통해 베트남으로 진출하고자 하는 안양시 기업들에게 좀 더 내실있는 지원이 가능 할 것으로 보여진다.

 

뷰티미용, 전자전기 등 관내 우수중소기업 10개사로 이루어진 이번‘2019 안양시 베트남 시장개척단’을 통해 현지 바이어들에게 안양시 기업 제품의 우수성과 효율성, 가격 경쟁력 등을 충분히 홍보하였으며, 동남아 시장 개척의 교두보를 마련하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최대호 안양시장은“앞으로도 지속적인 해외시장 판로개척 지원을 통해 수출초보기업과 청년 스타트업 기업에도 해외진출의 첫걸음을 뗄 수 있도록 베트남 현지 유관기관과의 협업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우수한 바이어 발굴을 통하여 지역 기업의 수출경쟁력을 높이는데 힘쓸 계획임을 밝혔다.

 

 

 

 

박영권 기자

박영권 기자 글쓴이

경기도 안양시 관련 행정소식, 소비자정책, 소비자정보, 생산자소식 중심의 기사를 보도하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